어문

  1. 어문
  • 해당 공공저작물은 외부사이트에서 보유하고 있는 저작물로써, 원문보기 버튼 클릭 시 외부사이트로 이동됩니다. 외부사이트의 문제로 인하여 공공저작물로 연결이 되지 않는 경우에는 사이트 바로가기 를 클릭하여 이동해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자 미상 -

'콘크리트 한국'에 국내 최대 목조건물 완공

추천0 조회수 205 다운로드 수 0 일반문의

저작물 다운로드

저작권 확인 후 저작물 원본을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저작물명
'콘크리트 한국'에 국내 최대 목조건물 완공
저작자명
저작자 미상 (저작물 2267372 건)
출처
이용조건
KOGL 출처표시, 상업적, 비상업적 이용가능,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가능
공표년도
창작년도
분류(장르)
어문
요약정보
'콘크리트 한국'에 국내 최대 목조건물 완공 담당부서 대변인실 작성자 정우진  게시일 2016-07-27 조회수 453 키워드 산림청 연락처 내용보기 - 국립산림과학원‚ 29일 지상 4층의 산림유전자원부 연구동 준공 - 목재를 구조재료로 한 국내 최대 규모의 목조건물이 완공됐다. 그동안 높이가 낮은 주택이나 건물의 일부를 나무로 짓는 경우는 많았지만 건물 전체를 목구조로 완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남성현)은 오는 29일 경기도 수원에 있는 산림유전자원부 종합연구동 준공식을 갖는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준공식이 관심을 모으는 것은 완공 연구동이 목재를 구조재료로 사용한 국내 최대 규모(지상 4층‚ 면적 4‚500m2)의 목조 다층 건물이기 때문이다. 해당 건물은 산림과학원에서 개발한 목조건축 기술인 구조용 집성재를 이용한 기둥-보 구조로 설계됐다. 목조건축 활성화를 위한 산림청과 산림과학원의 지속적인 연구개발 노력이 있었기에 완공이 가능했다. 목재로 고층건물을 짓는 것은 장기적으로 탄소를 저장할 수 있어 기후온난화에 대응할 수 있는 친환경 건축법으로 각광받고 있다. 산림과학원은 이러한 국제 추세에 발맞춰 구조용재 제조기술‚ 목조건물의 에너지성능 향상기술‚ 목구조 설계기술 등 목조 건축기술 개발연구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박문재 국립산림과학원 재료공학과장은 "이번 연구동 준공은 다층 목조건축 활성화를 위한 첫 성공 사례"라며 "이를 토대로 오는 2018년까지 5층 목조빌딩‚ 2022년까지 10층 규모의 목조아파트 건설을 목표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첨부파일 (160727)보도자료_‘콘크리트 한국’에 국내 최대 목조건물 완공.hwp [2592256 byte] 727.JPG [7016435 byte]
저작물 파일 유형
저작물 속성
1 차 저작물
공동저작자
1유형
수집연계 URL
http://www.forest.go.kr
분류(장르)
어문
원문제공
원문URL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