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문

  1. 어문

당인을 본받아 그린 임천시사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스토리 즐겨찾기 추가 인쇄
해당 공공저작물은 외부사이트에서 보유하고 있는 저작물로써, 원문보기 버튼 클릭 시 외부사이트로 이동됩니다. 외부사이트의 문제로 인하여 공공저작물로 연결이 되지 않는 경우에는 사이트 바로가기 를 클릭하여 이동해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자 미상 -
추천 0 조회수10 다운로드 수0

KOGL 출처표시, 상업적, 비상업적 이용가능,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가능

출처(저작자)만 밝히면 상업/비영리목적으로 이용할 수 있고 저작물의 변경이 가능합니다.

당인을 본받아 그린 임천시사

저작자 미상 - 저작물 2267372

공표년도
창작년도
분류(장르)
어문
요약정보
관람후기(0) 당인을 본받아 그린 임천시사 이명칭 방당해원임천시사도 한자명칭 倣唐解元林泉詩?圖 국적/시대 중국(中國)-청(?) 재질 사직(絲織)-견(絹) / 비단에 엷은 채색 작가 왕휘(??‚ 1632-1717) 기증자 이홍근(李?根) 용도 문화예술(文化藝術)-서화(書?) 크기 254.6x61.8cm(전체)‚ 161.1x47.6cm(그림) 소장품번호 동원(東垣)-002577-000 공유하기 왕휘(??‚ 1632-1717)는 장쑤 성(江蘇省) 창수(常熟) 출신이며 사왕오운(四?吳?은 청대초기 문인화의 정신을 이어받아 정통파로 활동한 왕시민(?時敏)‚ 왕감(?鑑)‚ 왕원기(?原祁)‚ 왕휘(??)과 오력(吳歷)‚ 운수평(?壽平)을 말함)으로 알려진 청대 정통파 화가 중 한 사람이다. 본래 왕감(?鑑)의 제자로 직업 화가였으나 왕시민(?時敏‚ 1592-1680)에게 발탁된 후 그가 수장한 역대의 명작들을 모사하면서 여러 대가들의 화풍을 섭렵하여 세련되고 정밀한 그림을 그리게 되었다. 점차 명성이 높아지자 궁정에 불려가 강희제(康熙帝‚ 1662-1722 재위)가 강남을 순행하는 모습을 그린 방대한 《남순도(南巡圖)》의 제작을 총지휘하였고 당시 최고의 명성을 지닌 화가로 활약하였다. 이 그림에는 ″방당해원림천시사우산석곡왕(倣唐解元林泉時?虞山石谷??)″이라는 관서(款署)와 ″??印″과 ″석곡(石谷)″ 도장이 있다. ′해원(解元)′이란 향시(鄕試)에 수석으로 급제한 사람을 일컫는 말로 곧 당인(唐寅‚ 1470-1523)의 그림을 모방해 그렸음을 알 수 있다. 엷은 채색에 짧은 피마준(披麻?)으로 산과 바위를 묘사‚ 나무와 인물의 묘사는 매우 세밀하다. 그의 화법을 따른 화가들을 우산파(虞山?)라고 한다. 국립중앙박물관이 창작한 저작권 보호분야 당인을 본받아 그린 임천시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유형)

저작물 정보 전체보기

저작물 정보 레이어 열기

저작물 상세정보

저작물 속성
1차 저작물
공동저작자
1유형
수집연계 URL
http://www.museum.go.kr
분류(장르)
어문
원문제공
원문URL

저작물정보변경신청